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동남아 원주민이 사용한 치료제 등 식물자원 196종 한눈에

최종수정 2016.02.28 12:00 기사입력 2016.02.28 12: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슬기나 기자]동남아시아 현지 원주민이 말라리아 치료제 등으로 활용한 식물자원 196종의 정보를 한눈에 볼 수 있는 자료집이 나왔다.

국립생물자원관(관장 김상배)은 라오스와 캄보디아의 유용생물소재 196종에 대한 효능분석 등의 정보를 수록한 ‘해외 유용생물소재Ⅰ’을 발간했다고 28일 밝혔다.

식물의 형태정보, 채집지, 세계 분포현황, 현지 활용 사례인 전통지식, 각 종의 특허출원, 논문발간 정보, 확증표본 사진이 함께 수록됐다.

특히 현지 원주민이 오랜 기간 활용해온 전통지식을 조사하여 산업화 가능성이 높은 생물소재를 소개한 것이 특징이다. 캄보디아와 라오스에서 사용되는 말라리아 치료제, 피부병 치료제, 뱀에 물렸을 때 사용했던 식물 등이 다수 포함됐다.

이번 자료집에 수록된 유용생물소재는 항산화, 항알레르기, 독성 시험 등 효능을 검증을 거쳐 자원관 내의 초저온 냉동고에 보관되고 있다.
국립생물자원관은 베트남, 몽고에서 전통적으로 활용한 식물을 확보하여 ‘해외 유용생물소재Ⅱ’를 준비 중이며, 2017년 초에 발간할 예정이다.

김상배 국립생물자원관장은 “해외 유용생물소재 시리즈 발간을 통해 지속적으로 국내 바이오산업계에 필요한 우수한 생물소재를 발굴하는데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생물자원 산학연협의체 참여기업인 동아쏘시오 그룹의 강신호 회장은 “자원관의 유용생물소재 지원 사업은 신제품 개발에 필요한 초기 투자 시간과 비용 절감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세종=조슬기나 기자 seu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