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KT, 스타트업·예비창업가들과 MWC 2016 나선다

최종수정 2016.02.11 09:27 기사입력 2016.02.11 09:27

댓글쓰기

KT, 스타트업/예비창업가들과 함께 MWC 2016 나선다

KT, 스타트업/예비창업가들과 함께 MWC 2016 나선다


K-Champ, 오는 22일부터 4일간 ‘MWC 2016’ 동반 참가
경기센터·단국대 주최 ‘IoT·ICT 창업 공모전’ 수상팀에도 전시참가 기회 제공

[아시아경제 이창환 기자] KT 와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는 오는 22일부터 25일까지 4일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이동통신 박람회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 2016(MWC 2016)’에 K-Champ와 함께 참가한다고 11일 밝혔다.

KT와 경기센터가 지원하는 MWC 2016 참여 기업은 총 7개로 ▲울랄라랩의 위콘(WICON)을 활용한 스마트 공장 솔루션 ▲12CM의 스마트폰 전용 스탬프 및 인증 솔루션 ▲247의 전기 충격기 기능의 호신용 스마트폰 케이스 ▲아마다스의 IoT기반 스마트 레버락 ▲아토큐브의 나무블록과 스마트폰을 연계한 스마트 토이 ▲Alt-A의 사각지대 지능형 교통 안전 시스템 ▲로보틱스의 해수욕장을 위한 인명 안전 부표 등을 KT 전시 부스에서 선보일 예정이다.
지난해 12월 경기센터-단국대가 공동으로 추진한 ‘IoT·ICT 창업 공모전’ 수상팀 Alt-A와 로보틱스도 KT의 지원을 받아 이번 전시회에 함께 참가한다.

두 팀은 IoT·ICT분야 창업 아이디어를 가진 예비 창업자를 대상으로 진행한 공모전에서 기발한 창업 아이디어를 인정받아 제품개발을 진행했고, 이번 전시회를 통해 세계 시장에 제품을 선보이는 기회를 얻었다.

KT는 이번 MWC 2016에 함께한 K-Champ들이 글로벌 진출의 기회를 찾을 수 있도록 글로벌 IT기업 및 투자자들과의 미팅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특히 스마트 도어락 전문업체 아마다스의 경우 MWC 2016에서 제품을 처음으로 소개해 하반기 중 해외시장 실제 판매가 이어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KT와 경기센터는 지난해 ‘MWC 상하이’, 싱가포르 ‘Communic Asia’ 및 헝가리 ‘ITU World Telecom’에서도 K-Champ들의 뛰어난 ICT 기술을 선보였으며 가시적인 글로벌 사업 성과도 나타나고 있다.

홍채인식 보안시스템 전문기업 이리언스는 싱가포르 ‘Communic Asia’ 참여를 계기로 싱가포르 공항 출입국 사업에 참여해 5개월간의 시범테스트 및 정식 입찰의 기회를 얻었으며, 헝가리 ‘ITU World Telecom’에서는 최우수 기업가상과 우수상을 수상한 바 있다.

임덕래 경기센터 센터장은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는 글로벌 진출 허브 역할을 통한 국내 유망 스타트업의 해외 진출을 적극 지원하고 있으며 해외 협력 채널과 실질적인 글로벌 진출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영명 KT 창조경제추진단 단장은 “이번 MWC 2016에서는 KT와 사업화가 연계돼 진행 중 이거나 가능성이 있는 스타트업과 제품을 전시하고 있다”며 “KT는 스타트업과의 사업화 연계와 글로벌진출에 적극 지원해 경쟁력있는 K-Champ를 육성하는 데 지원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창환 기자 goldfish@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