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정성 국민의당 광주시당 대변인 “광주부터 혁신해야”

최종수정 2016.02.01 16:05 기사입력 2016.02.01 16:0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지난달 31일 국민의당 광주시당 대변인으로 임명된 전 안철수 의원 수석보좌관 서정성 예비후보(광주 남구)는 “광주시민들에게 새정치와 정권교체의 희망을 드리기 위해서는 광주부터 혁신해야 한다”고 취임 소감을 밝혔다.

서정성 예비후보는 1일 기자들과 만나 “국민의당이 깃발을 올리자마자 이토록 빠른 시간에 많은 시민들의 지지를 받고 있는 것은 바로 정치혁신에 대한 광주시민들의 열망 때문”이라며 “정치혁신을 이루기 위해서는 인물교체가 절실하며, 인물교체를 위해서는 현역의 기득권 내려놓기가 가장 중요하다는 것이 광주의 지역민심”이라고 강조했다. 그 어느 때보다 높은 광주의 현역 교체여론을 국민의당이 수용해야 한다는 것이다.
서정성 예비후보는 “국민의당이 광주시민의 민심에 귀 기울여 정치혁신에 매진할 수 있게 광주시당 대변인으로서 최선을 다하겠다”며 국민의당에 대한 지지를 당부했다.

광주시당은 2명의 공동대변인 중 한 명을 예비후보자들 중에서 선임하기로 하고, 예비후보자들과 논의한 결과 서정성 예비후보로 만장일치로 의견이 모아진 것으로 알려졌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