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상의, 서울경제위원장에 심상돈 스타키그룹 대표 위촉

최종수정 2016.02.01 11:00 기사입력 2016.02.01 11: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혜민 기자] 서울상공회의소는 '서울경제위원회'의 제4대 위원장으로 심상돈 스타키그룹 대표를 선임했다고 1일 밝혔다.

▲심상돈 스타키그룹 대표

▲심상돈 스타키그룹 대표

2003년 12월 출범, 서울상의 25개 상공회로 구성된 서울경제위원회는 중소상공인의 의견수렴 창구로서 영세상공인의 경영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중소상공인의 경영능력 향상을 위한 교육·경영상담 사업, 자금난·인력난 해소 지원사업, 판로지원 사업, 지역 특화사업을 진행한다.
심상돈 위원장은 국내 보청기 업계 시장 점유율 1위 기업 스타키그룹 대표를 맡고 있으며 서울상의 성동구상공회 회장을 역임하며 상공업 발전에 공헌하고 있다.

심상돈 위원장은 "중소상공인의 경쟁력 강화와 지역경제 활성화에 이바지 하고자 최선의 노력과 소임을 다할 것을 약속드린다"며 "중소상공인들과의 교류확대와 경영상담을 통해 경영애로를 해소하고 기업환경을 개선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혜민 기자 hmee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