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1월분 주민세 16일로 연장

최종수정 2016.02.01 07:07 기사입력 2016.02.01 07:07

댓글쓰기

16일까지 구청 방문 또는 인터넷 납부 가능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서초구(구청장 조은희)는 지방세법 개정으로 2016년1월분 주민세(종업원분) 신고납부 기한을 연장한다고 1일 밝혔다.

조은희 서초구청장

조은희 서초구청장

구에 따르면 지방세법 개정으로 올해부터 주민세 면세기준이 ‘종업원수(50인 이하)’에서 ‘월평균 급여액(1억3500만원 이하)’으로 변경, 신고·납부 기한이 설 연휴와 겹쳐 납세자의 납부 어려움이 예상돼 당초 2월11일에서 16일로 연장하기로 했다.

주민세(종업원분)는 사업주가 종업원의 월 급여총액의 0.5%를 구청을 방문해 신고·납부하거나, 인터넷 지방세 시스템인 이택스(http://etax.seoul.go.kr)나 위택스(http://www.wetax.go.kr)를 통해 간편하게 신고·납부할 수 있다.
김재팔 세무2과장은 “지역내 사업주는 올해부터 변경된 면세기준과 신고·납부 기간을 잘 확인, 착오 신고·납부로 인한 불이익이 발생하지 않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