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그레이 열애설 티파니, 빨간 망토 두르고 수호·세훈 사이에서 '깜찍'

최종수정 2016.01.29 12:15 기사입력 2016.01.29 12:15

댓글쓰기

수호 티파니 세훈. 사진=티파니 인스타그램

수호 티파니 세훈. 사진=티파니 인스타그램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티파니와 그레이의 열애설이 화제가 되면서, 티파니가 엑소의 멤버 수호 세훈과 함께한 사진이 주목받고 있다.

티파니는 과거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manners maketh man"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티파니는 엑소 멤버 수호와 세훈의 팔짱을 끼고 밝게 웃고 있다. 특히 수호 세훈의 깔끔한 정장 차림과 빨간 망토를 두른 티파니의 오묘한 섹시함이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편 29일 한 매체는 티파니와 그레이가 3개월째 열애중이라고 보도했다. 이에 티파니와 그레이 측은 열애 사이를 전면 부인하고 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