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태국서 야생 코끼리에게 공격당한 60대男 숨져

최종수정 2016.01.23 14:11 기사입력 2016.01.23 14:11

댓글쓰기

사진은 기사 내용과 상관없음.

사진은 기사 내용과 상관없음.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태국의 한 야생동물 보호구역 인근 마을에서 야생 코끼리의 공격을 받은 60대 남성이 사망했다고 방콕포스트가 23일 보도했다.

태국 경찰에 따르면 전날 오전 차층사오주 타 그라단의 한 마을에서 65세의 노인이 코끼리의 공격을 받아 숨졌다.

사망자는 마을 뒤편 자신의 카사바 밭의 임시 쉼터 앞에서 머리와 가슴에 큰 상처를 입고 숨진 채 발견됐다.

그가 농장일을 위해 사용하던 트럭은 두 바퀴가 완전히 분리됐다.

마을 주민들은 자정 인근에 코끼리떼가 마을 주변에서 어슬렁거리는 것을 목격했으며, 새벽에 누군가 도와달라면서 비명을 질렀고 흥분한 코끼리의 울음소리도 들렸다고 말했다.
사망한 남성의 밭 인근에는 '캉 앙 루에나이' 야생동물 보호구역이 있었다. 야생동물 보호구역 관리사무소는 굶주린 야생 코끼리떼의 마을 습격이 빈발하자 보호구역과 민가 사이에 깊은 구덩이를 파 놓았지만, 일부 코끼리들이 구덩이를 넘어 마을로 가는 경우도 종종 있다고 전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