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냉장고를 부탁해' 박진희 "환경 위해 빗물 받아서 사용"

최종수정 2015.12.29 07:45 기사입력 2015.12.29 07:45

댓글쓰기

최정윤, 박진희. 사진=JTBC '냉장고를 부탁해' 방송화면 캡처

최정윤, 박진희. 사진=JTBC '냉장고를 부탁해' 방송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박진희가 환경 보호를 위해 생활 속에서 실천하고 있는 습관들에 대해 말했다.

배우 박진희와 최정윤은 28일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 게스트로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MC 김성주는 "박진희가 환경을 생각하는 '에코진희'로 불리고 있다"라고 말문을 열었고, 최정윤은 "(박진희가) 빗물도 받아 놓고 설거지도 쌀뜨물로 한다"고 증언했다.

이에 박진희는 "맞다. 빗물을 받아서 청소용으로 쓴다"며 "뜨거운 물 나오기 전에 나오는 찬물도 받아놓는다. 따뜻한 물은 아이에게 주고, 찬물은 내가 사용한다"고 말해 놀라움을 안겼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