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완도군, 미래전략품목으로 황칠·비파 집중 육성

최종수정 2015.06.29 11:43 기사입력 2015.06.29 11:43

댓글쓰기

완도군(군수 신우철)이 미래전략품목으로 수산물, 황칠, 비파의 재배 및 가공을 위한 맞춤형 기술인력 집중육성에 나서고 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나무인삼으로 불리는 황칠나무 건강기능식품으로 식약처 인증 추진 중"

[아시아경제 노해섭 ]완도군(군수 신우철)이 미래전략품목으로 수산물, 황칠, 비파의 재배 및 가공을 위한 맞춤형 기술인력 집중육성에 나서고 있다.
군은 지난 4월부터 3개월간 (재)전남생물산업진흥원 해양바이오연구센터(센터장 김수일)에 위탁해 고용노동부 지역맞춤형 일자리창출 지원사업 “수산물, 황칠, 비파 융복합 가공기술 실무과정”교육훈련을 실시, 지난 25일 완도읍 농공단지 해양바이오연구센터 대회의실에서 교육생 20명이 수료했다.

이번 교육과정은 황칠과 비파의 재배기술, 가공기술 뿐만 아니라 수산물과의 융복합 가공기술, 창업, HACCP팀원 교육 등 관련 기초이론과 다양한 현장실습 및 가공기술 교육을 실시, 이 중 창업 2명을 포함하여 총 10명의 교육생이 새로운 일자리를 찾을 계획이다.

이날 수료한 교육생대표 김영진씨는 “우리군이 경쟁력을 갖고 있는 황칠과 비파작목에 대한 시기적절한 교육으로 추후 취업 및 창업에 많은 도움이 될 것 같다”고 수료 소감을 전했다.
한편, 황칠나무는 만병통치약이라는 의미로 “나무인삼”이라 불리기도 하며, 전남에서 전국대비 90%(2천ha)이상을 재배하고 있고, 그 중 대부분이 완도에서 재배되거나 자생하고 있다.

항당뇨, 간기능개선, 항산화작용, 면역력증진, 항고지혈증, 아토피 등의 약리작용을 하는 것으로 알려진 황칠은 최근 건강기능식품 개별인정추진 위한 인체적용시험에 착수하였으며,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건강기능식품으로 인정받게 되면 헛개나무 열매처럼 시장성과 창업 및 고용창출 등 그 파급효과가 폭발적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비파는 친환경 무농약 작목으로 완도군이 주산지며, 웰빙 먹거리를 선호하는 소비자들에게 꾸준히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비파잎 추출물은 2014년 10월 식약처로부터 개별인정형 건강기능식품 인정받았으며, 기억력 개선, 치매 예방 등의 효능을 동물실험 및 임상시험 등을 통해 입증됐다.

한편, 하반기 교육으로 해양바이오연구센터에서는 “다시마, 전복 양식 및 가공기술 실무과정”을 개설하고, 오는 7월 10일부터 훈련생 모집에 들어간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프리지아 '큐티 섹시의 정석' [포토] 설하윤 '건강미 넘치는 몸매'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국내핫이슈

  • [포토] 한예슬 '동안 미모' [포토] 나연 '시크한 매력' [포토] 노제 '시크한 눈빛'

    #연예가화제

  • [포토] 고소영 '20대 뺨치는 50대' [포토] 최진실 딸 최준희 "시집 가는 것 아냐" 사진 해명 [포토] 장원영 '개미 허리'

    #스타화보

  • [포토] 제시 '화려한 비주얼' [포토] 한혜진 '톱모델의 위엄' [포토] 제시 '글래머 몸매'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추천 연재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