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주시, “고농도 미세먼지 발생에 대비하세요”

최종수정 2014.12.30 14:51 기사입력 2014.12.30 14:51

댓글쓰기

"2015년 1월부터 미세먼지(PM-2.5) 확대 시행"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광주광역시(시장 윤장현)는 기존 미세먼지(PM-10) 예·경보제와 더불어 내년 1월부터 미세먼지(PM-2.5) 예·경보제를 확대 시행한다고 30일 밝혔다.

예보는 환경부장관이 예측·발표하고 경보는 광주광역시장이 발령한다.

미세먼지 예보는 전국을 6개 권역으로 나눠 4단계(좋음, 보통, 나쁨, 매우나쁨)로 구분된 예보등급를 대기질통합예보센터에서 하루 4회 발표한다. 발표 결과는 한국환경공단에서 운영하는 대기질 오염도 공개 홈페이지(누리집, www.airkorea.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미세먼지 예보 휴대전화 단문메시지서비스(SMS)를 신청하면 미세먼지 예보 등급이 ‘나쁨’ 이상일 경우 받아 볼 수 있다.

경보는 2단계(주의보, 경보)로 구분해 발령하며, 경보 발령시 언론기관 등 1315개 기관에 팩스로 동시 통보하고, 문자, 대기오염전광판 등을 통해 전파하며, 광주광역시보건환경연구원 홈페이지(누리집, http://hevi.gwangju.go.kr), 한국환경공단의 대기질 오염도 공개 홈페이지(누리집, www.airkorea.or.kr), 한국환경공단 웹(우리동네대기질)에서 실시간 미세먼지 농도를 확인할 수 있다.
광주광역시보건환경연구원 홈페이지에서 대기질 정보 휴대전화 단문메시지서비스(SMS)를 신청하면를 신청하면 미세먼지 경보발령 시 경보 발령 사항을 받아 볼 수 있다.

시 관계자는 “경보가 발령되면 시민들은 실외 활동을 자제하고, 대기오염 개선을 위해 자동차 운행보다는 대중교통을 이용해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