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딸기는 겨울이 제철…유통업계 "딸기가 좋아~"

최종수정 2014.12.14 07:00 기사입력 2014.12.14 07: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소연 기자]매서운 한파를 이겨낸 때이른 딸기를 활용한 메뉴들이 인기를 얻고 있다. 디저트의 여왕인 딸기는 올해 일조량이 풍부해 농사가 잘됐고 수확시기도 예년보다 열흘 정도 빨라졌다. 특히 겨울딸기는 봄 딸기보다 당도가 높고 신맛이 덜해 유통업계에서 딸기를 활용한 신메뉴 출시가 이어지고 있다.

◆요거프레소-생딸기가 통째로, 메리딸기 출시하자 매출도 껑충
요거프레소의 메리딸기

요거프레소의 메리딸기


커피전문점 요거프레소가 겨울 생딸기가 판매와 함께 올 상반기 최고 인기 메뉴로 손꼽히는 메리딸기를 재출시했다.

메리딸기는 생딸기가 통째로 들어있는 요거프레소의 대표메뉴로 달콤한 딸기 스무디에 상큼한 요거트와 부드러운 생크림, 그리고 생딸기가 기하학적인 모양으로 데코됐다.

지난해 12월 출시돼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 SNS에 인증 열풍을 일으키며 3개월만에 100만잔의 판매고를 올렸다.

요거프레소에 따르면 지난 12일 기준 메리딸기 출시 이후 메리 딸기의 판매율이 매출의 10% 비중을 넘어섰다. 겨울은 커피프랜차이즈의 매출이 떨어지는 시기지만 메리딸기의 인기로 매출 상승이 이어지고 있다는 설명이다.
최아람 요거프레소 마케팅팀 팀장은 “당도가 높고 비타민 C가 가득한 겨울 딸기를 마음껏 즐길 수 있는데다 타 커피전문점에서 맛볼 수 없는 차별화된 요거트와 생딸기 레시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며 “지속적인 프로모션으로 구매고객에게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브릭팝-제철 딸기 듬뿍 넣은 아이스바 ‘딸기’·‘딸기우유’ 출시
브릭팝의 딸기·딸기우유 아이스바

브릭팝의 딸기·딸기우유 아이스바


국내 최초로 통과일 수제 아이스크림을 개발한 브릭팝 (BRICKPOP)도 ‘딸기’, ‘딸기우유’ 아이스바를 출시하며 겨울 딸기 메뉴 출시에 동참했다.

‘딸기’ 아이스바는 겨울 대표 제철 과일인 딸기를 듬뿍 넣어 새콤달콤한 딸기의 본연의 맛과 풍부한 향까지 제대로 구현한 제품이다. ‘딸기우유’ 아이스바는 생딸기를 직접 갈아 천연의 향과 부드러운 맛을 건강하게 즐길 수 있다.

◆빈스빈스-스트로베리 에디션 6종 출시
빈스빈스가 생딸기로 만든 스트로베리 에디션 6종을 선보인다.

빈스빈스가 생딸기로 만든 스트로베리 에디션 6종을 선보인다.


와플&커피 전문점 빈스빈스도 딸기시즌을 맞아 생딸기를 이용한 스트로베리 에디션 6종을 출시했다. 11월 말부터 내년 4월까지 가장 당도가 높을 때만 판매해 맛과 신선함을 강조했다.

스트로베리 와플, 치즈 스트로베리와플, 생딸기망고와플을 비롯 음료와 생과일의 신선함을 모두 느낄 수 있는 스트로베리 아이스볼, 해피딸기, 생딸기 빙수 등이 함께 출시 됐다. 특히 생딸기 빙수는 직접 제조한 밀크소스와 홈메이드 라즈베리퓨레를 넣은 후 하겐다즈 딸기 아이스크림과 상큼한 생딸기를 토핑해 인기가 높다.

업계 관계자는 “딸기는 남녀노소 구분 없이 누구나 좋아하는 과일인 만큼 디저트 메뉴로서 가장 사랑 받는 과일”이라며 “지난해 딸기 관련 아이템들이 대히트를 치면서 그 어느 때보다 겨울 딸기 메뉴들이 다양해 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김소연 기자 nicks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