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두산연강재단, 두산연강학술상 외과학 부문 시상

최종수정 2014.11.30 14:18 기사입력 2014.11.30 14:18

댓글쓰기

두산연강재단 박용현 이사장(왼쪽)이 29일 분당서울대학교병원 김형호 교수에게 `2014 두산연강학술상' 외과학 부문을 시상하고 있다.

두산연강재단 박용현 이사장(왼쪽)이 29일 분당서울대학교병원 김형호 교수에게 `2014 두산연강학술상' 외과학 부문을 시상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조강욱 기자] 두산연강재단은 29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2014 두산연강학술상 외과학 부문’ 시상식을 갖고 분당서울대학교 병원 김형호 교수에게 2000만원, 삼성서울병원 박치민 교수에게 1000만원의 상금과 상패를 각각 수여했다.

김형호 교수는 '복강경 위암 수술의 장기 추적 결과’ 논문을 통해 복강경 수술이 종양학적으로 안전함을 밝힌 점을 인정받았다.
박치민 교수는 '외과 중환자 전담의가 외과 중환자실 환자의 임상 결과에 미치는 영향' 논문을 통해 중환자 전담의 근무가 중환자 사망률 감소에 큰 영향을 미친다는 것을 증명한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아 수상자로 선정됐다.

두산연강학술상 외과학 부문은 한국 외과학 발전과 연구원들의 연구 의욕 고취를 위해 2007년 제정됐다.
조강욱 기자 jomarok@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