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낙연 전남도지사, 여수 금오도 방문

최종수정 2014.11.30 11:43 기사입력 2014.11.30 11:4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
이낙연 전남도지사가 29일 오후 브랜드 시책인 ‘가고 싶은 섬’ 추진을 위해 여수 금오도를 방문, 이승옥 여수시 부시장 안내로 비렁길 2코스인 두포에서 직포까지 걷고 있다. 전남도는 섬의 고유한 생태계ㆍ경관ㆍ역사 등 유무형의 가치를 발굴하고 개선해 국내ㆍ외 관광객들이 가고 싶은 섬으로 가꿔나갈 계획이다. 사진제공=전남도

이낙연 전남도지사가 29일 오후 브랜드 시책인 ‘가고 싶은 섬’ 추진을 위해 여수 금오도를 방문, 이승옥 여수시 부시장 안내로 비렁길 2코스인 두포에서 직포까지 걷고 있다. 전남도는 섬의 고유한 생태계ㆍ경관ㆍ역사 등 유무형의 가치를 발굴하고 개선해 국내ㆍ외 관광객들이 가고 싶은 섬으로 가꿔나갈 계획이다. 사진제공=전남도

이낙연 전남도지사가 29일 오후 브랜드 시책인 ‘가고 싶은 섬’ 추진을 위해 여수 금오도를 방문, 이승옥 여수시 부시장 안내로 비렁길 2코스인 촛대바위 전망대에서 직포항에 대해 설명을 듣고 있다. 전남도는 섬의 고유한 생태계ㆍ경관ㆍ역사 등 유무형의 가치를 발굴하고 개선해 국내ㆍ외 관광객들이 가고 싶은 섬으로 가꿔나갈 계획이다. 사진제공=전남도

이낙연 전남도지사가 29일 오후 브랜드 시책인 ‘가고 싶은 섬’ 추진을 위해 여수 금오도를 방문, 이승옥 여수시 부시장 안내로 비렁길 2코스인 촛대바위 전망대에서 직포항에 대해 설명을 듣고 있다. 전남도는 섬의 고유한 생태계ㆍ경관ㆍ역사 등 유무형의 가치를 발굴하고 개선해 국내ㆍ외 관광객들이 가고 싶은 섬으로 가꿔나갈 계획이다. 사진제공=전남도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