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재중 "조용필 '걷고 싶다', 혼자 듣기 아까워 선곡"

최종수정 2014.11.20 08:01 기사입력 2014.11.20 08:01

댓글쓰기

김재중(씨제스엔터테인먼트 제공)

김재중(씨제스엔터테인먼트 제공)


[아시아경제 일본=유수경 기자]JYJ 멤버 김재중이 선배 가수 조용필의 '걷고 싶다'를 공연에서 선보이게 된 배경을 전했다.

김재중은 19일 오후 일본 도쿄돔에서 열린 2014 'JYJ JaPan Dome Tour 이치고 이치에' 기자간담회에서 "조용필 선배님의 곡을 부르기 위해 연락을 드려 허락을 받았다"고 밝혔다.

그는 "예전에 촬영 때문에 제주도에 갔는데, 차를 타고 도로를 달리다가 우연히 조용필 선생님의 '걷고 싶다'를 들었다"고 회상했다.

김재중은 "너무 좋아서 검색을 하다보니까 일본어 버전이 있더라. 한국인 최초로 위클리 차트 1위 하신 선배님이지만, 이 곡으로 방송 활동을 안 해서 많은 분들이 알 수 있는 곡은 아니라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김재중은 "이런 좋은 노래를 혼자만 듣기 아까워서 (조용필에) 연락을 드렸다. 이 노래를 불러도 되냐고 여쭤봤더니 어떤 식으로 부를 거냐고 물으시더라. 그래서 가이드를 떠서 보내드린 뒤 허락을 받게 됐다"고 전했다.
이어 "밥 한 번 먹자고 하셨는데, 아직 뵙지는 못했다. 노래를 잘 부르고 나서 식사를 하고 싶었다. 한국에 돌아가면 찾아뵈려고 생각 중이다"라고 덧붙이며 웃었다.

한편 JYJ는 '평생 단 한 번뿐인 만남'이라는 뜻의 '이치고 이치에' 투어를 통해 라이브 무대는 물론 더욱 화려해진 퍼포먼스와 멤버 개개인의 매력을 분출하며 팬들을 환호케 했다.

이달 18일과 19일 양일에 걸쳐 열린 도쿄돔 공연은 각각 5만 명씩 총 10만 여명의 관객들을 불러모았고, JYJ 멤버들의 식지 않은 인기를 증명했다.

유수경 기자 uu84@asiae.co.kr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