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미래에셋證, 절대수익형 멀티에셋 'GARS' 펀드 판매

최종수정 2014.10.27 13:43 기사입력 2014.10.27 13:4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서소정 기자] 은 영국계 글로벌 자산운용사 '스탠다드 라이프 인베스트먼츠'와 '글로벌 앱소루트 리턴 스트래티지(Global Absolute Return Strategies, 이하 GARS) 펀드' 국내 판매대리인 계약을 체결하고, 내달 국내 기관투자자를 대상으로 판매한다고 27일 밝혔다.

GARS펀드는 운용사인 '스탠다드 라이프 인베스트먼츠'가 지난 2005년 모회사인 '스탠다드 라이프' 보험사의 퇴직연금 운용을 위해 개발한 절대수익추구형 멀티에셋 펀드다. 전세계 자산군에 폭넓게 자산배분해 '금리(Libor 6개월)+5%'의 연수익률을 추구하면서 예상 변동성은 4~8%의 낮은 수준으로 유지하는 운용전략을 특징으로 한다. 지난 9월 말 기준 전체 운용규모가 약 60조원에 이르고, 설정 이후 연평균 수익률은 약 7.7%다.
김승회 미래에셋증권 기금컨설팅본부장은 "추세적인 저금리로 많은 투자자들이 투자대상의 발굴에 어려움을 겪으면서 검증된 절대수익추구 펀드에 대한 수요가 높아지고 있다"며 "이 상품은 전세계 연금, 자선단체, 기금, 재단 등 약 1500여개의 기관투자자들이 투자하고 있으며, 낮은 변동성으로 원금의 실질가치 보존과 지속적인 인컴수익을 지향하는 투자자에게 적합한 상품"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 펀드의 운용사인 '스탠다드 라이프 인베스트먼츠'는 1825년 스코틀랜드에 설립된 영국 FTSE 100대 기업 중의 하나인 '스탠다드 라이프' 보험사의 자회사로 주식, 채권, 부동산, 프라이빗 에퀴티 등 총 354조원 규모의 자산을 운용하고 있다.

서소정 기자 ssj@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