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남해 독일마을 맥주축제, 3일동안 8만명 찾아…"대박났네"

최종수정 2014.10.07 22:00 기사입력 2014.10.07 22:00

댓글쓰기

남해독일마을맥주축제 [사진=홈페이지 캡처]

남해독일마을맥주축제 [사진=홈페이지 캡처]

썝蹂몃낫湲 븘씠肄

남해 독일마을 맥주축제, 3일동안 8만명 찾아…"대박났네"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경남 남해군의 '제5회 독일마을 맥주축제'가 3일간의 일정을 모두 마치고 지난 5일 폐막했다.
6일 남해군에 따르면 '자유롭게(Be Free)!', '다르게(Be Different)!', '즐겁게(Be Fun)!'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지난 3일 삼동면 독일마을 일대에서 펼쳐진 이번 축제에는 8만명의 관광객이 찾아 남해군의 대표축제로서 자리매김했다.

특히 파독 광부·간호사의 터전이라는 독일마을의 문화적 콘텐츠를 독일 맥주와 접목시켜 축제의 특성을 잘 살렸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와 함께 편의시설 설치뿐만 아니라 주차 관리에 이르기까지 그 어느 해보다 성공적이었다.

이번 축제를 참관한 한국관광공사 직원은 "젊은 계층, 가족 단위 관광객들의 참여가 눈에 띈다"며 "접근성이 떨어지고 주차장 등의 인프라가 부족한 데도 이정도 성과가 나는 것도 놀랍지만, 무엇보다 축제의 수준과 가능성이 높아 대한민국 대표축제 진입도 가능할 듯하다"고 말했다.
남해군 문화관광과 김명찬 주무관은 "축제에 참가한 내외국인들의 호평이 이어지고 있다"며 "독일마을이라는 훌륭한 콘텐츠를 바탕으로 행사를 준비해 잘 될 것이라는 자신감은 있었지만 예상보다 많은 참가자 수와 반응에 놀라기도 했다"고 말했다.

이어 "내년에도 남해군 독일마을의 강점을 잘 살려 맥주축제를 준비할 것"이라고 밝혔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