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여수광양항만공사,‘부정·부패척결 실천’에 나섰다

최종수정 2014.10.01 08:58 기사입력 2014.10.01 08:58

댓글쓰기

여수광양항만공사(사장 선원표)는 9월30일 오전 월드마린센터 2층 국제회의장에서 전 임직원이 부정·부패 척결을 위한 ‘자정결의대회’를 개최했다.

여수광양항만공사(사장 선원표)는 9월30일 오전 월드마린센터 2층 국제회의장에서 전 임직원이 부정·부패 척결을 위한 ‘자정결의대회’를 개최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자정결의대회를 통해 공사의 청렴의지 표명"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여수광양항만공사(사장 선원표)는 9월30일 오전 월드마린센터 2층 국제회의장에서 전 임직원이 부정·부패 척결을 위한 ‘자정결의대회’를 개최했다.
선원표 사장은 결의를 통해 "전 임직원에게 다시한번 마음을 다 잡는다는 일념으로 부정·부패 척결을 위해 모든 역량을 기울여 달라"고 주문했다.

여수광양항만공사 임직원들은 "자정결의를 통하여 우리사회에서 오래전부터 만연해온 ‘향응’이라는 이름의 비정상적인 용어들을 우리 곁에서 과감하게 떨쳐내야 할 것이다"며 " 앞으로 청렴수준을 지속적으로 높여 나가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선원표 사장은 “세월호 사고 수사과정에서 보듯이 아직도 공직사회와 우리사회 곳곳에는 부정·부패가 끊이지 않고 있으므로 이번에는 부패에 접근조차 못하게 하는 제도적 장치 마련과 의식개혁까지 끈질기게 추진하여 부정·부패 척결을 반드시 이루어낼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오늘의 결의대회는 평소에 항상 강조해온 4대 경영계획의 세 번째 '투명한 윤리경영체제 확립'에 해당 되는 것이므로 다시한번 강조하여 오늘 이 자리가 바로 부정·부패 척결의 도화선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