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태풍 '풍웡' 소멸 24일 자정까지 비…"불사조라더니"

최종수정 2014.09.23 21:34 기사입력 2014.09.23 21:34

댓글쓰기

태풍 '풍웡' [사진=기상청]

태풍 '풍웡' [사진=기상청]

썝蹂몃낫湲 븘씠肄


태풍 '풍웡' 소멸 24일 자정까지 비…"불사조라더니"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제16호 태풍 '풍웡'(FUNG-WONG)이 23일 오후 6시 상하이 북동쪽 해상에서 열대 저압부로 약화됐다고 알려져 화제다.

기상청은 풍웡이 24일 소멸할 것으로 봤지만 예상보다 하루 일찍 소멸됐다.

기상청 관계자는 "풍웡이 중국 동해안을 따라 움직이면서 세력이 급속히 약해졌다"며 "태풍이 지나온 해수면 온도가 낮아 에너지를 잃어 빨리 소멸됐다"고 전했다.
19일 기상청은 풍웡이 21일 대만 동쪽 해상을 따라 계속 북동진해 24일에는 일본 규슈 부근으로 진출할 것으로 전망했다.

이에 기상청 관계자는 "풍웡이 세력이 너무 약해 주변 기압계의 영향을 많이 받아 예측하는 데 한계가 있었다"며 "그러나 미국과 일본 등 다른 나라가 예측한 내용보다는 정확도가 높았다"고 말했다.

기상청은 풍웡이 소멸했지만 열대 저압부의 영향을 받아 내일 전국에 강풍을 동반한 많은 비가 올 것이라고 설명했다.

기상청은 24일 자정까지 서울과 경기 북부, 강원 중북부 내륙을 제외한 나머지 지역에서 50∼100㎜의 비가 올 것으로 예상했다.

남해안과 지리산 부근, 강원 산간, 동해안 등지에는 산과 바다 등 지형적인 요인이 겹쳐 150㎜ 이상 비가 내릴 전망이다.

한편 태풍 '풍웡'은 '불사조'라는 뜻으로 홍콩에서 제출한 이름이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