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GS건설, 광명역 초역세권 '광명역파크자이' 1211가구 분양

최종수정 2014.09.23 10:44 기사입력 2014.09.23 10:44

댓글쓰기

GS건설의 '광명역파크자이' 조감도

GS건설의 '광명역파크자이' 조감도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민찬 기자] GS건설 은 다음달 경기도 광명시 일직동 광명역세권 택지개발지구 4블록에 '광명역파크자이'를 분양한다고 23일 밝혔다.

이 단지는 지하 2층~지상 37층, 7개 동, 아파트 875가구, 오피스텔 336실 등 총 1211가구 규모 대단지다. 주택형별로는 아파트 ▲59㎡형 285가구 ▲84㎡형 440가구 ▲95㎡형 150가구 등이며, 오피스텔은 ▲61~62㎡형 273실 ▲98㎡형 63실 등으로 구성됐다.
길 하나만 건너면 KTX광명역을 이용할 수 있어 서울은 물론 전국 어디든 쉽게 오갈 수 있다. 지하철 1호선 광명역~영등포역 구간에는 셔틀 지하철도 운행되고 있다. 또 2022년에는 신안산선이 개통돼 서울 접근성이 한층 개선될 전망이다. 광명역IC도 차로 5분 거리에 위치해 있다.

기존 역세권 단지와 가장 차별되는 점은 초대형 에코파크인 새물공원을 내 집 정원처럼 이용할 수 있는 뛰어난 주거환경이다. 새물공원은 안양시가 3000억원 이상의 사업비를 들여 박달하수처리장을 지하화하고 상부에 대규모 공원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지난해 4월 착공해 2017년 1월 완공 예정이다.

향후 광명역세권 택지개발계획에 따른 풍부한 배후 수요도 장점으로 꼽힌다. 단지가 들어서는 광명역세권은 코스트코가 이미 입점했고 오는 12월 이케아가 국내 1호점을 낼 예정이다. 롯데쇼핑몰 등 대규모 쇼핑몰이 들어설 계획이다. 또 기아차 소하리공장과 석수스마트타운 등 산업단지도 인접해 있다.
GS건설은 단지 모든 가구의 천정고를 10~30㎝ 높여 개방감을 극대화할 계획이다. 단지내 커뮤니티 시설도 차별화한다. 기존 자이안센터와 별도로 건물을 지어 도서관과 맘스테이션을 만들 예정이다. 입주는 2017년 7월 예정이다. 분양문의: 1644-9997


이민찬 기자 leemi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