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동대문구 ‘선한가게 1호점’ 탄생

최종수정 2014.09.20 07:40 기사입력 2014.09.20 07:40

댓글쓰기

동대문구 답십리2동희망복지위원회 선한가게 인증마크 부착

답십리2동 장안 삼계탕 '선한 가게' 현판식

답십리2동 장안 삼계탕 '선한 가게' 현판식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19일 오전 11시 답십리2동 소재 장안삼계탕에서 동대문형 복지공동체 보듬누리사업 일환으로 ‘선(善)한 가게’ 1호점을 발굴, 인증마크 부착행사를 진행했다.

‘선(善)한 가게’ 인증마크란 답십리2동 희망복지위원회 위원이 운영하는 가게로 어려운 이웃을 위해 매월 일정금액을 후원하는 등 이웃사랑을 실천하는 곳에 부착하는 동 자체로 브랜드화한 현판이다.
향후 답십리2동에서는 동희망복지위원회 위원(위원 40명) 가게뿐만 아니라 가정에도 ‘선(善)한 가정’ 인증마크를 부착함으로써 주민들에게 이웃사랑을 실천하는 모범 가게 및 가정임을 홍보해 더 많은 ‘선(善)한’ 동희망복지위원들이 구성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유 구청장은 “오늘 행사로 보다 많은 선(善)한 가게와 가정이 탄생하고 선한가게 인증마크 제도가 다른 지역에도 전파됨으로써 이웃돕기 문화가 활성화됐으면 한다”고 밝혔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