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진짜사나이' 김소연, 동기들에게 자기소개하다가 '펑펑' 운 사연

최종수정 2014.09.08 09:19 기사입력 2014.09.08 09:19

댓글쓰기

김소연 눈물[사진출처=MBC '진짜사나이' 캡처]

김소연 눈물[사진출처=MBC '진짜사나이'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진짜사나이' 김소연, 동기들에게 자기소개하다가 '펑펑' 운 사연

'진짜 사나이'출연중인 김소연이 자기소개 도중 눈물을 흘려 시청자들을 뭉클하게 했다.
7일 방송된 MBC '일밤-진짜 사나이' 여군 특집에서는 부사관 학교에 입교한 라미란 홍은희 김소연 지나 박승희 맹승지 혜리 등 멤버들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김소연은 자기소개 도중 갑자기 눈물을 흘리며 "TV에서 강인한 모습도 있고 체력적으로 뛰어난 모습을 보이는 역할을 맡았는데 훈련소에서 부끄러울 정도로 나 혼자 뒤처지는 걸 경험했다"며 "열심히 해도 많이 부족할 텐데 잘 부탁드린다"고 말하며 울먹여 생활관을 울음바다로 만들었다.

이어 김소연은 사격훈련 중 체력이 방전돼 소총을 연신 손 위에 떨어뜨리고 총구를 제대로 가누지 못하는 안타까운 모습을 보였다. 결국 너무 힘든 훈련에 체력이 바닥나 어찌할 줄 모르는 김소연은 또 눈물을 흘리기 시작했다.
김소연은 개인 인터뷰에서 "그때는 정말 도착만 하면 물 한 모금 마실 수 있을 거라 생각했다. 근데 가자마자 쉬지도 못하고 바로 고된 훈련을 해 서러웠다"고 털어놨다.

한편 진짜 사나이를 시청한 네티즌은 "진짜사나이 김소연, 진짜 체력이 없더라" "진짜 사나이 김소연, 눈물이 많은 사람인듯" "진짜 사나이 김소연, 그래도 열심히 하는 모습 멋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