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고속도로 교통상황, 추석 당일 오후 최고조 "얼른 출발하세요"

최종수정 2014.09.05 16:02 기사입력 2014.09.05 16:02

댓글쓰기

추석 연휴가 시작되면서 고속도로 교통상황에 대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추석 연휴가 시작되면서 고속도로 교통상황에 대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고속도로 교통상황, 추석 당일 오후 최고조 "얼른 출발하세요"

오늘(5일) 저녁부터 본격적인 추석 연휴가 시작되면서 고속도로 교통상황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추석 연휴를 하루 앞둔 5일 오후부터 귀성객들이 몰려 정체가 본격화될 것으로 보인다.

한국도로공사 고속도로 교통상황에 따르면, 5일 오후 1시 30분 기준 서울-부산 5시간, 서울-울산 5시간 10분, 서울-대구 4시간 10분, 서울-목포 4시간 30분, 서울-광주 4시간, 서울-대전 2시간 30분 정도 소요될 전망이다.

이번 연휴는 대체공휴일제 도입으로 교통량 분산될 전망이다.
국토교통부는 이날 "올해 추석 연휴 귀성길은 추석 이틀 전인 6일 오전, 귀경길은 추석 당일인 8일 오후에 고속도로 혼잡이 가장 심할 것으로 보인다"며 "이달 5∼11일 7일간의 전국 예상 이동인원은 3945만 명으로 지난해 추석(3482만 명)보다 13.3%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설명했다.

고속도로 교통상황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고속도로 교통상황, 주말에 부산가려면 어떡하지?" "고속도로 교통상황, 고향집 가기 힘드네" "고속도로 교통상황, 얼마나 막힐까 벌써부터 두렵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