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대구 동화천 사고, '초등생 남매' 결국 둘 다 숨진 채 발견

최종수정 2014.08.22 09:16 기사입력 2014.08.22 09:1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대구 동화천 사고, '초등생 남매' 결국 둘 다 숨진 채 발견

대구서 여동생을 구하려고 하천에 뛰어든 초등학생 오빠와 여동생이 결국 숨진 채 발견됐다는 안타까운 소식이 전해졌다.

21일 오후 1시29분께 대구시 북구 동변동 동화천 주변에서 이모(10)군과 여동생 이모(9)양이 불어난 물에 휩쓸려 실종됐다.

이 군은 같이 놀다가 물에 빠진 여동생을 구하려고 하천에 뛰어든 것으로 알려졌다.

사고 당시 이들을 포함한 어린이 4명이 대구 동화천 주변 계단 근처에서 놀고 있었다.
이 군은 물에 휩쓸린 지 1시간여만에 동화천과 금호강 합류지점 근처에서 발견됐다. 119 구조대가 이 군을 구조해 급히 병원으로 옮겼으나 결국 숨졌다.

경찰은 119구조대와 함께 이 군이 발견된 뒤 동화천과 금호강 합류지점에 대한 구조·수색작업을 벌여왔다.

하지만 결국 이 양 또한 22일 오전 4시께 최초 물에 휩쓸린 지점에서 500m가량 떨어진 동화천 하류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