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장영란, 3.4㎏ 건강한 둘째 득남…"울음소리 우렁차 행복하다"

최종수정 2014.08.19 12:26 기사입력 2014.08.19 12:26

댓글쓰기

19일 득남한 장영란 (사진제공=채널A)

19일 득남한 장영란 (사진제공=채널A)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장영란, 3.4㎏ 건강한 둘째 득남…"울음소리 우렁차 행복하다"

방송인 장영란(35)이 득남했다.

19일 한 언론매체는 "복수의 방송 관계자에 따르면 장영란은 19일 오전 10시 55분쯤 서울 강남구 역삼동에 위치한 라 마드레 산부인과에서 3.4㎏의 건강한 사내아이를 얻었다. 현재 산모도 아이도 건강한 상태다"고 밝혔다.

장영란은 출산 직후 아이를 품에 안은 뒤 미소를 지었고, 한 관계자에게 "아기의 울음소리가 우렁차다. 아이를 낳아 행복하다"고 심경을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장영란은 지난해 2월 3.3kg의 건강한 딸 지우 양을 출산한 바 있다.
결혼 5년차에 첫째 딸을 낳은 장영란은 이로써 1년 6개월 만에 둘째 아들을 얻게 됐다.

장영란은 지난 2009년 9월 6일 훈남 한의사 한창(32)씨와 1년 6개월간 열애한 뒤 결혼에 골인했다.

장영란 득남 소식에 네티즌은 "장영란, 득남 축하" "장영란, 둘째 아들 좋겠다" "장영란, 건강하세요"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