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정교선 현대홈쇼핑 사장, 상반기 보수 5억300만원

최종수정 2014.08.14 17:03 기사입력 2014.08.14 17:0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송화정 기자]정교선 현대백화점그룹 부회장 겸 현대홈쇼핑 대표이사 사장은 올해 상반기 총 5억300만원의 보수를 지급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현대홈쇼핑이 14일 금융감독원에 제출한 반기보고서에 따르면 상반기 정 부회장의 보수총액은 5억300만원이었다.
현대홈쇼핑 측은 "보수총액 5억300만원은 근로소득, 기타소득 및 퇴직소득을 합산한 것으로, 근로소득은 급여 2억4900만원과 상여 2억5400만원이며 퇴직소득과 기타소득은 해당사항이 없다"고 설명했다.

현대홈쇼핑은 등기이사 3명에게 10억7000만원, 사외이사 3명에게 6000만원을 지급했다.
송화정 기자 pancak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