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의 한 수' 인기 지속…박스오피스 2위

최종수정 2014.07.23 06:21 기사입력 2014.07.23 06:21

댓글쓰기

영화 '신의 한 수' 포스터

영화 '신의 한 수' 포스터


[아시아경제 유수경 기자]영화 '신의 한 수'(감독 조범구)가 꾸준한 흥행을 이어가며 박스오피스 2위를 놓치지 않았다.

23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지난 22일 '신의 한 수'는 전국 623개 스크린에서 6만 4572명의 관객을 동원했다. 누적관객수는 333만 1874명이다.
'신의 한수'는 내기 바둑판에서 음모로 형을 잃고 설상가상으로 교도소에 가게 된 프로 바둑기사 태석(정우성 분)이 복수를 하는 내용이다. 정우성과 이범수·안성기를 비롯해 이시영·최진혁·김인권 등이 열연했다.

한편 이날 박스오피스 1위는 전국 841개 스크린에서 10만 3291명의 관객을 끌어 모은 '혹성탈출 : 반격의 서막'이 차지했다. 3위에는 전국 355개 스크린에서 2만 9393명의 관객을 불러 모은 '주온: 끝의 시작'이 이름을 올렸다.

유수경 기자 uu84@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