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승기 눈 부상, 소품 칼에 찔려 각막손상·출혈…11일 '너포위' 결방

최종수정 2014.06.11 06:42 기사입력 2014.06.11 06:42

댓글쓰기

▲이승기가 드라마 촬영 도중 눈에 부상을 당했다. (사진: SBS '너희들은 포위됐다')

▲이승기가 드라마 촬영 도중 눈에 부상을 당했다. (사진: SBS '너희들은 포위됐다')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이승기 눈 부상, 소품 칼에 찔려 각막손상·출혈…11일 '너포위' 결방

배우 이승기가 SBS '너희들은 포위됐다' 촬영 중에 눈 부상을 당해 치료 중이다.
10일 SBS 수목드라마 '너희들은 포위됐다'(이하 너포위) 제작진은 "9일 새벽 액션장면 촬영 도중 이승기가 소품용 가짜 칼에 눈을 찔려 병원으로 긴급 후송됐다"고 밝혔다.

사고 당시 이승기는 심한 통증을 호소해 병원에서 응급치료를 받았다. 정밀 검사 결과 담당의는 이승기의 부상에 대해 '각막 손상 및 안구 내 전방 출혈'로 '절대 안정' 요함이라는 진단을 내린 것으로 알려졌다.

이승기는 사고 이후 응급치료를 받고 촬영장 복귀를 희망했지만 제작진은 배우의 상태가 최우선이라는 생각에 촬영을 중단했다. 이승기의 부상으로 11일 '너포위'는 결방하게 됐다. 대신 '스폐셜' 방송분으로 대체된다.
이승기는 "갑작스럽게 발생한 사고로 인해 촬영을 중단할 수밖에 없어서 안타까운 심정"이라며 "하루라도 빨리 '너포위' 방송을 이어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너포위'를 지켜봐주시는 시청자분들에게 죄송한 마음을 전하고 싶다"고 전했다.

'너포위' 이승기 눈 부상 소식에 네티즌은 "이승기 눈 부상, 안구 내 전방 출혈이라니 아무일 없기를" "이승기 눈 부상, 가짜 칼도 많이 위험하구나…" "이승기 눈 부상, 윤아가 걱정하겠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