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방통위, 2014년도 지상파 등 재허가 기본계획 의결

최종수정 2014.05.29 14:47 기사입력 2014.05.29 14:47

댓글쓰기

11월말까지 재허가 여부 결정

[아시아경제 정종오 기자]방송통신위원회(위원장 최성준)는 29일 오는 12월말 방송 허가유효기간이 만료되는 한국교육방송공사 등 5개 지상파방송사업자와 관악 등 7개 공동체라디오방송사업자 20개 방송국에 대한 재허가 기본계획을 심의·의결했다.

2013년도 심의 의결된 재허가 심사 기본방향에 따라 방송의 공익성·공적 책임 및 시청자 권익 증진 등을 중점 심사하고 공동체라디오방송의 경우 안정적 방송국 운영을 위해 재정적 분야도 중요하게 심사할 계획이다.
심사위원회는 지상파방송과 공동체라디오방송 심사위원회를 분리해 각각 구성하고 각 심사위원회별로 심사위원장 1인과 방송, 법률, 경영·회계 등 전문분야별 심사위원 8인 등 총 9인으로 구성해 운영할 계획이다.

지상파방송사업자의 경우 2013년에 대부분의 지상파방송사(38개 방송사, 262개 방송국) 재허가를 심사함에 따라 사업자간 형평성, 재허가 심사의 일관성 등을 판단해 2013년도 재허가 심사항목 및 배점을 동일하게 적용키로 했다.

공동체라디오방송사업자의 경우도 2011년도 재허가를 심사했을 때 매체특성, 경영여건 등에 따라 재허가 심사항목 등을 조정했음에 따라 심사의 일관성 등을 고려해 2011년도 재허가 심사항목과 배점을 유지하기로 했다.
방통위는 6월말까지 방송사업자로부터 재허가 신청서를 접수받아 시청자 의견청취, 심사위원회 심사평가 등을 거쳐 11월말까지 재허가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정종오 기자 ikokid@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