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용마폭포공원 등 중랑구 수경시설 가동

최종수정 2014.04.25 07:59 기사입력 2014.04.25 07:59

댓글쓰기

중랑구, 5월1일부터 지역내 수경시설 23개 가동 개시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중랑구(구청장 문병권)는 오는 5월1일부터 겨우내 잠들어 있던 공원과 가로녹지대에 소재한 23개소의 수경시설을 가동한다.

폭포나 분수 등 도심지 내 수경시설은 메마른 도시에 촉촉한 습기를 제공함은 물론 비산먼지를 제거해 쾌적한 도시환경을 만드는 데 큰 역할을 하고 있다.
또 무더운 여름 청량감을 높여 도시경관을 아름답게 해주고 휴식공간으로서 볼거리를 제공하는 도심의 명물이기도 하다.

구는 지역내 수경시설을 5월1일부터 본격적인 가동을 개시해 8월말까지 총 4개월에 걸쳐 운영할 계획이다.
면목5동 늘푸른공원 바닥분수

면목5동 늘푸른공원 바닥분수


가동시간을 보면 면목동에 소재한 동양 최대 규모 인공폭포인 용마폭포공원은 오전 11시와 오후 3시에 각 한 시간씩 가동된다. 주말은 오후 1시부터 2시까지 추가 가동한다.

신내공원 등 14개소 물놀이형 수경시설은 낮 12시, 오후 1시, 오후 1시30분, 오후 5시에 각 30분씩 가동한다.
먹골역분수공원 등 7개소 가로변수경시설은 낮 12시와 오후 6시 각 30분씩, 봉수대공원은 낮 12시와 오후 1시에 30분씩 가동한다.

구는 주요행사와 일기상황, 에너지 절약 등 제반여건에 따라 가동시간을 탄력적으로 운영할 방침이다.

또 수질관리 소홀로 인해 구민의 건강을 위협하는 위험요소를 사전에 차단하기 위해 정기검사 및 수시점검을 하고 저수조 청소, 용수 교체 등을 주기적으로 실시해 최상의 청결상태를 유지할 계획이다.
용마폭포공원

용마폭포공원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