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최수린 방송사고 "SBS 교양국 근처에 얼씬도 못해"

최종수정 2014.04.12 16:54 기사입력 2014.04.12 16:54

댓글쓰기

▲최수린 방송사고(사진:KBS'가족의 품격 풀하우스' 방송캡처)

▲최수린 방송사고(사진:KBS'가족의 품격 풀하우스' 방송캡처)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최수린 방송사고 "SBS 교양국 근처에 얼씬도 못해"

배우 최수린 방송사고 동영상이 온라인상에서 관심을 받고 있다.
11일 방송된 KBS 2TV '가족의 품격 풀하우스'에서 최수린은 과거 SBS 리포터 시절 방송사고 에피소드에 대해 털어놨다.

이날 최수린은 "리포터 당시 PD님이 얼른 시작하라고 날 발로 찼을 때 방송이 시작 됐다. 아무 생각도 없이 말을 했던 기억이 난다"라고 말했다. 이어 "정신없이 말하다가 '알겠어'라고 반말로 방송을 하기도 했다"고 밝혔다.

공개된 영상에서 최수린은 당황하며 횡설수설하는 모습이 보여졌다. 최수린은 "연기자가 되고 나서는 SBS 교양국에 얼씬도 하지 않았다"고 말해 웃음을 유발했다.
최수린 방송사고를 접한 네티즌은 "최수린 방송사고, 완전 웃기다" "최수린 방송사고, 실수 귀엽네" "최수린 방송사고, 저게 대체 언제적이야?"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