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여성과학기술인 연구과제책임자 비율 7.8%…전년比 0.7%p 증가

최종수정 2014.04.13 12:00 기사입력 2014.04.13 12:00

댓글쓰기

여성과학기술인 연구과제책임자 현황(06~12)

여성과학기술인 연구과제책임자 현황(06~12)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권용민 기자] 여성과학기술인 연구과제책임자 비율이 7.8%(8915명)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전년대비 0.7%p 증가해 2006년 이후 0.9%p 증가했다. 공공연구기관의 증가폭이 가장 컸다.

미래창조과학부와 한국여성과학기술인지원센터는 우리나라 여성과학기술인의 현황을 파악하고 여성과기인 육성·지원 정책 기반을 강화하기 위한 '2013 여성과학기술인력 활용 실태조사’ 결과를 13일 발표했다.
이번 실태조사는 이공계 대학(282개), 공공연구기관(194개), 상시근로자 100인 이상 민간기업연구기관(3489개) 등 총 3965개 대상기관 중 2909개 기관의 참여로 여성과학기술인력의 고용, 일·가정 양립지원제도 운영, 여성과학기술인 육성 현황 등에 대해 조사가 이루어졌다.

여성과학기술인 재직 비율은 19.0%(4만2323명)로 전년대비 1.6%p 증가했고, 여성과학기술인 신규채용 비율은 24.6%(5651명)로 2.1%p 증가했다.

여성과학기술인 보직자 비율은 7.0%(2134명)로서 0.1%p 증가해 2006년 이후 0.7%p 증가했다. 2008년 이후 지속적으로 증가 추세에 있다. 승진자 비율은 11.8%(1216명)로 전년 대비 1.1%p 증가했다.
일·가정 양립을 위한 법적 의무제도(출산전후 휴가·육아휴직·배우자출산휴가 등)는 활성화되어 있으나, 기관 내 자율적인 일·가정 양립제도 중 일부 제도(불임휴직제·탄력·재택근무·수유시설운영은 그에 비해 활발하지 못했다. 특히, 공공연구기관의 경우, 타 기관 유형에 비해 일·가정 양립제도 운영률이 전반적으로 높았다.

전문학사 이상 석·박사과정을 포함한 자연·공학계열 전체 입학생 중 여학생 비율은 27.0%로 전년 대비 0.4%p 감소했고, 자연·공학계열에 재학 중인 여학생 비율은 28.4%(22만6692명)로 전년 대비 5.8%p 증가했다.

장석영 미래인재정책국장은 "여성과학기술인들의 재직, 신규채용, 활용 비율 증가는 바람직한 현상으로, 여성이 경력단절 없이 마음껏 연구할 수 있도록 지원해 남녀가 조화로운 과학기술 생태계를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조사결과는 이공계 관련 연구기관 및 학교, 국공립 도서관 등에 배포될 예정이며, 한국여성과학기술인지원센터 홈페이지(www.wiset.re.kr) 및 통계청 국가통계포털(kosis.kr)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권용민 기자 festy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