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정겨운 결혼, '신의 선물' 축하 받을 신부는 누구?

최종수정 2014.04.02 08:42 기사입력 2014.04.02 08:42

댓글쓰기

▲'신의 선물' 출연 중인 정겨운. 식목일에 결혼을 앞두고 있다. (출처: 정겨운 트위터)

▲'신의 선물' 출연 중인 정겨운. 식목일에 결혼을 앞두고 있다. (출처: 정겨운 트위터)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배우 정겨운이 오는 5일 결혼식을 올린다.

정겨운 소속사 판타지오 엔터테인먼트는 1일 한 언론매체와 전화통화에서 "정겨운씨 결혼식이 5일 오후 3시 서울 역삼동 라움에서 비공개로 진행된다"고 밝혔다.
또한 "정겨운의 예비신부는 1살 연상의 일반인으로 정겨운은 신부를 배려하기 위해 비공개로 결혼식을 올리기로 결정했다"고 전했다.

정겨운과 '샐러리맨 초한지'에 함께 출연한 배우 이덕화가 주례를 맡았다. 사회는 배우 김성균과 개그맨 조세호가 해주기로 했다. 축가는 가수 태원이 부른다.

정겨운은 신혼 여행지를 4월 말부터 5월까지 유럽으로 정했으며 SBS 월화드라마 '신의 선물-14일' 촬영을 마치고 떠날 예정이다.
정겨운의 예비신부는 모델 출신으로 현재는 웹디자인 관련 일에 종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두 사람은 2011년 초 한 모임에서 처음 만나 연인으로 발전했다.

정겨운 결혼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정겨운 결혼, 축하해요" "정겨운 결혼, 유럽으로 여행간다니 정말 부럽네" "정겨운 결혼, 오래오래 잘 살길"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