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산업·농식품부 장관 "FTA타결 농축업 피해 최소화 할 것"

최종수정 2014.03.23 15:00 기사입력 2014.03.23 15: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오현길 기자]윤상직 산업통상자원부장관과 이동필 농림축산식품부장관은 23일 충북 제천 금성축사를 방문하고 농축산업계 현장을 점검했다.

이번 현장점검은 최근 축산 강국인 호주와 자유무역협정(FTA) 가서명, 캐나다와 FTA 타결 등으로 농업인의 우려가 확대되는 가운데 농축산업계에 대한 지원 사업 추진에 앞서 현장애로를 파악하기 위해서 마련됐다.

양 장관은 농업분야 경쟁력을 강화해 개방에 따른 피해를 최소화하고 고품질 농축산물 수출을 확대하는 계기로 삼아야 하며, 농업인의 다양한 목소리를 듣고 현장실태를 파악해 농업인이 체감할 수 있는 정책을 발굴해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축사시설현대화사업과 농업에너지이용효율화사업, 신재생에너지보급사업 등 관련 사업을 연계해 농업분야 에너지 효율성을 높여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윤 장관은 "농축산업인의 어려움을 최소화하고 경쟁력을 높일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지속적으로 발굴하여 사업 간 시너지 효과를 창출할 것"이라며 "현장실태를 파악하고 농업인들의 다양한 목소리를 적극적으로 들음으로써 농업인에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정책을 강구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오현길 기자 ohk0414@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