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콘진원, 콘텐츠 제작 200억원 지원‥27일 공모 설명

최종수정 2014.02.25 13:29 기사입력 2014.02.25 13:2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규성 기자]올해 한국콘텐츠진흥원은 이야기·만화·애니메이션·캐릭터 분야 킬러 콘텐츠 육성에 총 200억원을 지원한다. 이에 오는 27일 오후 4시 서울 마포구 한국콘텐츠진흥원 2층 콘텐츠홀에서 관련 사업설명회를 연다.

텐츠산업에서 가장 중요한 원천인 이야기 분야에는 19억원이 투입된다. 이야기 발굴과 관련, 올해 6번째 공모대전은 상금 4억4000만 원 규모, 총 17편을 선정한다. 또 지난해에 이어 작가 입문 지원 프로그램, 원작소설 창작과정 지원, 완성화 지원사업과 함께 한국 이야기의 해외진출을 돕기 위한 해외 피칭 프로그램 등도 확대한다.

만화에는 총 26억원을 지원한다. 만화의 경우 기존에 진행하던 글로벌 장편만화 제작지원과 해외시장 진출지원 이외에도 유통 플랫폼 지원이 눈에 띈다. ‘중소 온라인 플랫폼 지원사업’을 통해 지난해 지원프로젝트인 레진코믹스와 같은 새로운 뉴미디어 플랫폼을 기반으로 한 창작만화의 국내외 유통과 해외진출을 지원할 예정이다.

애니메이션 분야에서는 유아용에 치우친 산업 환경을 개선해 가족용 작품 제작을 강화하는 등 관련 사업에 86억원을 지원한다. 특히 지난해 본편 제작 지원사업은 산학 애니메이션 제작지원, 후속시즌 제작지원, 국제공동제작 지원 등 5개 사업에서 올해는 유아용과 가족용 두 가지로 통합된다. 이에 따라 경쟁력을 가진 부분에 지원사업을 신청하는 것이 중요해졌다.

캐릭터 분야의 경우 캐릭터 상품 개발지원과 캐릭터 연계 콘텐츠제작 지원사업 등에 약 70억원의 예산을 투입한다. 또한 지원사업별로 지원규모에 따라 자부담 비율이 조정되는 등 분야별 지원조건이 세분화돼 있어 지원서 접수 시 꼼꼼히 살펴봐야 한다.
올해 스토리, 만화, 애니메이션, 캐릭터 지원사업 공고문은 한국콘텐츠진흥원 홈페이지(www.kocca.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또한 2월 27일 오후 4시에 개최되는 사업설명회에서는 더욱 세부적인 사업내용과 지원조건을 담은 자료배포와 이에 대한 설명, 질의응답 등이 진행된다.

한국콘텐츠진흥원 정경미 대중문화산업실장은 “좋은 기획안들이 많이 접수돼 많은 성공사례가 나오기 바란다”며 콘텐츠업계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

이규성 기자 peac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