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KT-삼성전자, 세계최초 'LTE eMBMS' 상용서비스 개시

최종수정 2014.01.26 11:00 기사입력 2014.01.26 11:00

댓글쓰기

KT-삼성전자, 세계최초 'LTE eMBMS' 상용서비스 개시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영식 기자]KT는 삼성전자와 함께 세계 최초로 LTE기반 동시 동영상 전송 'LTE eMBMS' 기술의 개발을 완료하고 27일부터 ‘올레 LTE 플레이’ 라는 이름으로 상용 서비스를 개시한다고 밝혔다.

LTE eMBMS는 대규모 공연장, 스포츠 경기장 등 특정 지역에 운집한 다수의 가입자들에게 일반 DMB 대비 10배 수준의 HD급 동영상을 동시에 효율적으로 전송할 수 있는 혁신적인 LTE 기술이다.
이 기술을 상용화한 올레 LTE 플레이는 KT의 광대역 LTE-A 차별화 서비스 중 하나로, 이를 통해 KT 고객들은 '올레tv모바일'의 고품질 영상 2개 채널을 데이터 이용료 없이 마음껏 즐길 수 있다. 또 일시적으로 LTE 가입자가 많이 몰려 네트워크 과부하가 예상되더라도 해당 채널을 끊김, 지연 등의 품질 저하 없이 안정적으로 시청할 수 있다.

KT는 방송용 미들웨어와 소프트웨어 개발 키트, eMBMS 지원 LTE-A칩이 통합된 퀄컴의 LTE 방송 솔루션을 광대역 LTE-A 네트워크에 최적화해 서비스 제공 기반을 갖추게 됐다.

'갤럭시노트3'를 이용하는 고객은 '올레tv모바일' 앱에서 27일부터 배포되는 소프트웨어 업그레이드를 통해 이용할 수 있다. 양사는 이번에 서울 송파구 지역에서 우선 상용 서비스를 시작하고, 4월 이후 단계적으로 이용 가능 단말과 지역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KT와 삼성전자는 2013년 2월 모바일월드콩그레스(MWC)에서 LTE eMBMS 기술을 공동으로 시연하는 등 상용화를 위해 지난 1년 동안 협력을 지속해 왔다. KT는 서비스 플랫폼과 올레tv모바일 앱 기능을 개발하고, 삼성전자는 단말에 eMBMS 기능 탑재와 관련 솔루션을 공급했다.

또 양사는 LTE eMBMS 상용 서비스 확대 및 글로벌 시장 진출을 위해 공동 마케팅을 추진하는 등 협력 관계를 더욱 강화하기로 했다. 전 세계 LTE 사업자와 협력해 LTE eMBMS 솔루션 및 단말과 상용 서비스 제공 지역을 지속적으로 확대하고, 이 경험을 기반으로 글로벌 시장에서 eMBMS 기반의 모바일 IPTV 사업을 공동 추진할 계획이다.

이필재 KT T&C부문 Product2본부장은 "KT와 삼성전자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LTE eMBMS 서비스를 세계 최초로 선보이게 됐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기술 개발과 제휴 협력을 통해 고품질 영상, 음악 등 광대역 LTE-A 만의 차별화된 서비스를 지속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이종진 삼성전자 모바일 영업팀 전무는 "고화질·고품질의 영상을 끊김 없이 제공하며 네트워크 부담은 줄이는 혁신적 기술로 앞으로도 삼성전자는 네트워크를 보다 효율적으로 활용할 수 있게 하는 솔루션과 소비자들의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는 차별화된 LTE 기술과 제품을 지속적으로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영식 기자 grad@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