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영등포전통시장 등 4개 전통시장 현대화 추진

최종수정 2014.01.12 11:15 기사입력 2014.01.12 11:15

댓글쓰기

영등포구, 영등포전통시장 영신상가 삼구시장 남서울상가 등 4개 시장 현대화 사업 추진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영등포구(구청장 조길형)가 노후한 시설과 고객 편의시설의 부족 등으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내 전통시장 환경을 개선하고 재난이나 사고 등을 예방하기 위해 올해 안에 시설 현대화 사업을 추진한다.

이 사업은 지역내 시장 상인들 요청을 고려해 시행하게 된 것으로 이를 위해 구는 구비 약 3000만원과 시비 약 3000만원, 국비 약 8000만원 등총 1억4000만원을 확보했다.
대상은 영등포전통시장, 영신상가, 삼구시장, 남서울상가 등 4개 시장으로 이들 시장은 하루 방문자 수가 총 수백명에 이르는 상권 밀집 지역이지만 시설이 낙후돼 있어 상인과 방문자들이 이용 시에 불편을 많이 겪는 곳이다.
영등포전통시장

영등포전통시장


오는 3월 남서울상가에 대해 소방시설 개선 공사를 위한 설계용역 실시를 시작으로 영등포전통시장, 영신상가, 삼구시장에 대해 간판 교체와 설치 공사를 순차적으로 진행해 올 연말까지 완료한다는 계획이다.

구는 이번 공사로 전통시장이 노후한 이미지를 개선하게 되면 이용자가 더욱 많아져 상권이 활성화 되고 유통산업의 균형 발전도 도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박상흡 지역경제과장은 “위축돼 가는 전통시장의 경쟁력을 높일 수 있도록 앞으로도 전통시장 시설과 경영 현대화 등 지원 사업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추진할 생각”이라고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