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특징주]MVNO株, 사업 활성화 기대감에 '강세'

최종수정 2013.02.01 09:37 기사입력 2013.02.01 09:3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소연 기자]국회에서 이동통신재판매사업자(MVNO) 활성화를 위해 법개정을 추진한다는 소식에 관련주가 강세다.

1일 오전 9시34분 아이즈비전 은 전일대비 170원(14.59%) 상승한 1335원을 기록 중이다. 세종텔레콤 도 68원(14.91%) 올라 524원을 기록 중이다. 이외 한국정보통신 은 7%대 급등하고 있다.
전날 전병헌 민주통합당 의원은 국회에서 열린 정책토론회에서 "알뜰폰 시장이 활성화되면 이동통신요금이 30% 정도 저렴해질 수 있다"며 "전기통신사업법 개정이나 특별법 제정 등 제도 개선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김소연 기자 nicks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