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박기춘, "李대통령, 측근특사 중단했어야..."

최종수정 2013.01.29 10:15 기사입력 2013.01.29 10:08

박기춘 민주당 원내대표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승미 기자] 박기춘 민주통합당 원내대표는 29일 단행된 이명박 대통령의 특별 사면자 명단에 이 대통령의 측근 인사가 포함된 것과 관련해 "중지하는 것이 국민에 대한 최소한 예의이고 명예로운 퇴임을 위한 마지막 도리였다"며 강도 높게 비판했다.

박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조선 시대 임금도 이런 무도한 짓을 하지 않았다"며 이 대통령의 특별사면(이하 특사)를 꼬집었다.
그는 "특사에 대해 국민들이 분개하고 여야는 물론 박 당선인도 거부했을 뿐 아니라 어제 대한변호사협회 조차 반대 의사를를 밝혔다"면서 이 대통령의 특사가 여론을 무시한 처사임을 분명히 했다. 이어 "이 대통령의 권력으로 특사를 단행한 것은 법치를 무너트리겠다는 것"이라며 맹비난했다.

박 원내대표는 또 김용준 국무총리 후보자를 향해 "부동산 투기 의혹에 대해 직접 해명할 것"을 촉구했다.

그는 "아들 병역과 부동산 투기 의혹에 대해 김 후보자 스스로 책임지고 직접 해명해야 한다. 빠를수록 좋다"면서 "김 후보자 측과 새누리당은 밝힐 것은 밝히고 사과할 것은 사과해 의혹을 미리 해소하는게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김 후보자는 이동흡 헌법재판소장 후보자의 인사청문회를 타산지석으로 삼아야 한다"면서 "침묵과 회피의 낡은 레퍼토리로 새 정부 출범을 발목 잡아선 안 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박근혜 대통령 당선인에 대해서도 "나홀로 집에서 수첩에 의존하는 인사가 아니라 시스템에 의한 검증된 인사를 하는 태도가 중요하다"고 일침을 가했다.

김승미 기자 askme@
AD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오늘의 화제 컨텐츠

AD

포토갤러리

  • [포토] 클라라 '완벽한 S라인' [포토] 현아 '왜 이렇게 힙해?' [포토] 나연 '상큼한 미소'

    #국내핫이슈

  • [포토] 서현 '청순미 끝판왕' [포토] 설현 '명품 쇄골 라인' [포토] 박민영 '화사한 미모'

    #연예가화제

  • [포토] 이하늬 '파격 만삭 화보' [포토] 로제 '조각인가' [포토] 한소희 '매혹적인 눈빛'

    #스타화보

  • [포토] 조이 '잘록한 허리' [포토] 솔라 '탄탄한 몸매' [포토] 신수지 '여전한 건강미'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완벽한 건강미'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