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정주리, 집안 재력 자랑 "개그 안 해도 된다"

최종수정 2012.12.08 00:15 기사입력 2012.12.08 00:15

댓글쓰기

정주리, 집안 재력 자랑 "개그 안 해도 된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장영준 기자]개그우먼 정주리가 자신의 집안 재력을 자랑했다.

7일 방송된 SBS '고쇼'에서 정주리는 자기자랑을 해달라는 MC들의 부탁에 "사실 내가 방송에서 집안 얘기는 잘 안 다"며 조심스레 말문을 열었다.
그는 "내가 사실 동두천에서 제일 큰 야채 도매상 집 큰 딸이다. 동두천의 모든 공장 병원과 다 거래를 하고 있다"며 "20년째 (사업을) 하고 있는데, 반찬은 다들 먹기 때문에 경기를 타지 않는다. 힘든 경기에도 끄떡없었다"고 말했다.

이어 "그래서 사실 나는 개그를 안 해도 된다. 이 일은 그냥 취미이고 좋아서 하는 것"이라고 덧붙여 모두를 놀라게 했다.

정주리는 그러나 "그런데 내가 이 쪽 도 해야 고, 또 내 동생은 다른 일을 해야 한다"며 "우리 집안 사업을 물려 줄 사람이 없다"고 갑작스런 공개구혼을 펼쳐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세상 어디에도 없는 센 사람'을 주제로 제국의 아이들 황광희 개그우먼 조혜련 정주리 레인보우 재경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장영준 기자 star1@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