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올가, 전통방식으로 잡은 '낭장망 멸치' 6종 출시

최종수정 2012.11.06 08:39 기사입력 2012.11.06 08:39

댓글쓰기

올가, 전통방식으로 잡은 '낭장망 멸치' 6종 출시
[아시아경제 이광호 기자] 풀무원 계열의 친환경식품기업 올가홀푸드는 짜지 않고 담백한 '올가 낭장망 멸치'를 출시했다고 6일 밝혔다.

올가 낭장망 멸치는 총 6종으로 낭장망 어린멸치(120g/7300원), 낭장망 볶음멸치(120g/7300원), 낭장망 조림멸치(120g/6800원), 낭장망 볶음조림멸치(120g/7300원), 낭장망 국물멸치(120g/6800원), 낭장망 손질멸치(100g/8900원)다.

낭장망 멸치는 청정해역 남해안 진도지역의 전통 어획 방식으로 잡아 올린 멸치를 말한다. 조류가 빠른 곳에 그물을 설치해 조류에 따라 떼지어 이동하는 어류를 그대로 가두어 잡는 친환경적인 어획 방식이 특징이다.

올가 낭장망 멸치는 멸치의 신선함과 담백한 맛을 유지하기 위해 가공·유통 과정도 차별화했다. 갓 잡은 멸치를 소금물에 삶는 과정을 자숙이라 하는데, '올가 낭장망 멸치는 갓 잡은 멸치를 저염 소금물에 바로 삶는 신선자숙 방식을 적용해 비릿하고 짠 맛을 줄였다. 신선자숙한 멸치는 신선한 바람에 말리는 저온건조 방식을 적용해 열풍건조보다 멸치의 영양소 파괴를 최소화했고 잡냄새도 제거했다.

또한 신선도를 오래 유지시키기 위해 잘 말린 멸치를 산소 흡수 기능성 포장재에 담아 냉장 상태로 유통시킨다. 저염 처리로 타사 제품보다 염도가 10% 이상 낮아 저염식 건강식단에 활용해도 좋다.
신유철 올가홀푸드 MD는 "일반 건조 멸치의 제조과정과 위생환경에 대한 소비자의 신뢰가 낮다는 점에 주목해 깨끗하고 신선한 멸치 제품을 기획했다"며 "올가 낭장망 멸치는 어장과 어획 방법, 가공법까지 모두 차별화한 프리미엄 멸치"라고 설명했다.


이광호 기자 kwang@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