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국證, 해외선물 헷지주문·GTD주문 서비스 개시

최종수정 2012.04.30 10:12 기사입력 2012.04.30 10:1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서소정 기자] 한국금융지주 의 자회사인 한국투자증권(대표 유상호)은 해외선물 헷지 주문 및 GTD(Good Till Date) 주문 시스템을 개시한다고 30일 밝혔다.

헷지주문이란 매수와 매도 양쪽 포지션을 동시 보유할 수 있는 시스템으로 변동성이 큰 해외선물 거래 시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다. 또 당일(DAY) 동안 유효한 주문 외에 미체결주문이 최종거래 2일전까지 지속적으로 유지되는 GTD(Good Till Date) 주문을 오픈, 주 생활시간이 다른 해외시장 거래에 편의를 더했다.
한국투자증권은 시카고상업거래소(CME) 등 전세계 주요 거래소에 상장돼 있는 지수(나스닥100, S&P500, 니케이225), 통화(달러, 유로, 엔), 금리(미국채), 금속(금, 은, 구리), 에너지(원유, 천연가스), 농산물(옥수수, 밀) 등 100여 개 해외선물 상품을 중개하고 있다.

이번 시스템 오픈을 기념해 한국투자증권은 6월 29일까지 'CME와 함께하는 해외선물 체험하Go 경품받Go' 이벤트도 진행한다. CME상품 헷지주문 및 GTD주문을 체험하는 고객과 해외선물 전 상품을 거래하는 신규, 휴면고객에게 선착순으로 주유상품권을 증정한다. 또 마이크로 상품을 제외한 CME 모든 상품을 거래하는 고객에게 이벤트 기간 누적 거래량에 따라 기념품을 증정한다.

해외선물 거래를 원하는 고객은 지점 또는 은행(KB은행, 우리은행, 하나은행)을 방문해 별도의 해외선물 계좌를 개설할 수 있으며, 한국투자증권의 해외선물 거래전용 홈트레이딩 시스템인 'eFriend FORCE'를 이용해 24시간 온라인으로 거래할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한국투자증권 홈페이지(www.truefriend.com)나 24시간 데스크(1577-1282)에 문의하면 된다.


서소정 기자 ssj@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