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도시형생활주택 개발 '더블에셋리츠' 상장되나

최종수정 2012.04.20 11:31 기사입력 2012.04.20 11:3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진희정 기자]더블에셋리츠가 한국거래소에 주권상장 예비심사 청구서를 접수했다고 20일 밝혔다.

더블에셋리츠는 서울 강남구 역삼동의 고급형 도시형생활주택 개발사업을 진행하고 있는 회사다. 현재 자본금은 131억원으로 향후 공모를 통해 70억원을 조달할 예정이다.
더블에셋리츠는 광주은행, 현대증권, 무등저축은행, 한국자산신탁 등 금융기관들이 주요 주주로 대거 참여해 기존 리츠회사와 차별화된 안정성이 돋보인다.

건설전문가와 금융기관의 결합, 리츠업계의 바람직한 롤모델로 이미 주목을 받은바 있어 업계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금융권 관계자는 "자금력 있는 회사를 등장시키는 등 주주 구성의 차별화로 투자자들의 신뢰성을 확보, 도심 소형주택 위주의 천편일률적인 투자에서 벗어날 것이라는 기대감이 있다"고 전했다.
실제로 더블에셋리츠는 상장 이후 세종신도시와 동탄2신도시내 택지지구에서 조성할 대규모 아파트단지를 차기 사업으로 계획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더블에셋리츠는 지난해 5월 설립돼 12월 국토해양부의 영업인가를 받은 개발전문 자기관리 리츠다.


진희정 기자 hj_jin@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