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코레일유통, 트위터로 철도고객과 소통 활성화

최종수정 2012.02.16 16:46 기사입력 2012.02.16 16:46

댓글쓰기

최근 ‘5행시 짓기 깜짝이벤트’ 등 실시간 소통…블로그, 페이스북 등 SNS사이트 열어 운영

코레일유통의 트위트 화면

코레일유통의 트위트 화면


[아시아경제 왕성상 기자] 유통·광고전문기업 코레일유통(사장 정대종)이 트위터로 철도고객과 소통을 활성화 한다.

코레일유통은 16일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를 활용, 온라인상에서 철도손님들과 적극적인 소통의 장을 열어 누리꾼들에게 다가선다고 밝혔다.

l이는 달라지는 미디어환경에 발맞춰 고객과의 원활한 소통과 여러 의견들을 들어 고객서비스에 반영키 위한 영업 전략이다.

이 회사는 지난해부터 블로그, 트위터, 페이스북 등의 SNS사이트를 열어 운영해오고 있다.

15일에 깜짝 이뤄진 ‘코레일유통 5행시 짓기 이벤트’도 그런 흐름이다. 사전공지 없이 트위터를 이용하는 누리꾼들 대상으로 코레일유통 회사이름을 활용한 5행시 짓기를 해 3시간만에 선착순 20명을 넘기는 호응을 받았다. 뽑힌 20명에겐 상품으로 영화예매권 2매씩이 주어졌다.
깜짝이벤트에 참여한 트위터 고객들 중 아이디 junandmin님은 “코레일유통은 / 레드처럼 열정적으로 일을 하는 곳 / 일등을 지향하기 보다는 / 유명해 지기보다는 마음이 / 통하는 회사가 되길 바랍니다”고 글을 올렸다. 다른 여러 사람들도 재치 내용의 의견들을 보냈다.

신용형 코레일유통 경영관리본부 상무는 “소셜네트워크 SNS를 통해 고객들과 소통하는 창구로 활성화하고 손님들에게 더 가까이 다가설 것”이라며 “고객이 필요로 하는 다양한 이벤트를 개발, 고객과의 소통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코레일유통은 이번 깜짝이벤트 외에도 수시로 ▲블로그(blog.naver.com/korailretail) ▲트위터(twitter.com/korail_retai) ▲페이스북(facebook.com/korail_retai)으로 각종 이벤트를 펼칠 예정이다. 다음 달엔 화이트데이 이벤트를 계획하고 있다.


왕성상 기자 wss4044@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