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비상교육, 디지털교과서 전문기업 ESL에듀 인수

최종수정 2012.02.09 11:06 기사입력 2012.02.09 11:0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지선호 기자] 교육전문그룹 비상교육 (대표 양태회)이 국내 디지털교과서 개발 선두업체인 'ESL에듀'를 인수했다고 9일 밝혔다.

ESL에듀는 지난 1998년 하이텔 영어첨삭학습지 사업을 시작으로 디지털교과서, 체험형 디지털 콘텐츠, 교육용 게임 등을 개발해 왔다. 2007년부터 한국교육학술정보원(KERIS)가 추진하고 있는 '디지털교과서' 시범 사업에서 참여해 주요 과목의 디지털 교과서를 개발했다.
또 ESL에듀는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과 디지털교과서 및 u-러닝 활성화를 위한 기술 개발을 공동으로 수행해왔다.

ESL에듀의 안문환 대표는 "비상교육이 보유하고 있는 방대한 교과서, 교재, 이러닝 콘텐츠와 ESL에듀의 기술력이 결합하면서 다가올 디지털교과서 시대에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게 되었다. 조만간 디지털교과서와 교재의 시제품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비상교육 역시 이번 인수를 통해 시너지 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비상교육의 교재 개발 전문 인력과 ESL 에듀의 연구, 개발진들이 결합해 국내 디지털 교과서 사업을 선도하고, 세계적 경쟁력을 갖는 디지털 교과서 모델을 만들어 낸다는 계획이다.
비상교육은 지금까지 디지털 콘텐츠를 연구, 개발하고 사업 제휴를 주도해왔던 사내 스마트 전략부와 ESL에듀를 통합 운영할 계획이다.

비상교육의 자회사로 편입된 ESL 에듀는 사명을 비상ESL(E-Smart Learning)로 바꾸고 출범하게 된다.


지선호 기자 likemore@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