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중부발전·부산항만公, 북항 집단에너지사업 공동추진

최종수정 2010.08.26 15:31 기사입력 2010.08.26 15:31

댓글쓰기

남인석 중부발전 사장(오른쪽)과 노기태 부산항만공사 사장
[아시아경제 이경호 기자]한국중부발전(사장 남인석)은 26일 부산 롯데호텔에서 부산항만공사와 함께 부산북항 재개발지구 집단에너지 공급사업 공동추진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이 사업은 북항 재개발사업지구 내에 들어설 상업·업무시설에 신재생에너지(바이오매스)와 청정연료(LNG)를 사용해 전기와 열을 생산하는 발전설비를 건설하고 냉난방 에너지를 공급하는 사업이다. 사업자금은 프로젝트파이낸싱(건설, 가동 후 판매수익을 담보로 대출)을 통해 조달한다.

중부발전 관계자는 "북항 집단에너지 공급사업은 부산북항 재개발사업의 시행자인 부산항만공사와 발전과 열공급사업 분야에서 우수한 기술과 운영능력을 보유한 중부발전이 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하게 되어 향후 안정적인 사업추진의 발판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이경호 기자 gungho@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