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유시민 "MB정권, 국가안보 맡겨도 좋은지 의심돼"

최종수정 2010.04.19 14:18 기사입력 2010.04.19 08:4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달중 기자] 경기도지사 선거에 출마한 유시민 국민참여당 예비후보는 19일 천안함 침몰과 관련, "이명박 정권은 국가안보를 맡겨도 좋은 정권인지 의심받고 있는 상황"이라고 비판했다.

유 후보는 이날 불교방송 '아침저널'에 출연해 "군 통수권자가 존재하는지 의문스럽다. 대통령은 군에 책임을 넘기고, 국방장관은 합참에 넘기고, 합참은 해군을 비난하고, 이런 식으로 해서 군 지휘계통이 존재하는지 국민들이 불안해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사고원인으로 주목받고 있는 북한의 어뢰설에 대해 "근거 없이 지금 원인을 주장하는 것"이라며 "해군이나 국방부, 한나라당 등 아무리 (이들의 주장을) 들어도 왜 어뢰에 의한 것이라는지 이해할 수 없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지나친 추측이나 억측은 삼가고, 정부 당국부터 차분하게 조사를 해야 한다"며 "처음에 허둥지둥, 사고가 몇 시에 났는지 조차도 확인 못하는 군 아닌가"라고 꼬집었다.

그는 "군 통수권자가 대통령인데, 이명박 대통령이 지금 진행하고 있는 것을 보면 모든 정보를 다 감춰 어디까지가 거짓말인지 알 수가 없는 상황"이라며 "미국도 북이 연관된 증거가 아직은 하나도 없다고 세 차례나 이야기했다"고 말했다.

[아시아경제 증권방송] - 3개월 연속 100% 수익 초과 달성!
김달중 기자 dal@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