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석유화학株, 업황 호황 기대감에 52주 신고가

최종수정 2010.01.19 09:38 기사입력 2010.01.19 09:3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창환 기자] 호남석유한화석화 등 석유화학주들이 업황 호황에 따른 수익개선 기대감에 52주 신고가를 경신했다.

19일 오전 9시32분 현재 호남석유는 전 거래일 대비 4000원(3.38%) 오른 12만2500원에 거래 중이다. 지난 2008년 11월 3만2200원을 저점으로 1년2개월 만에 4배 가까이 상승했다. 한화석화도 750원(4.87%) 오른 1만6150원을 기록 중이다.
이날 우리투자증권 김재중 애널리스트는 "중동 및 중국 신증설 설비 가동실패와 기술적 결함 또는 이상기후에 따른 가동중단 등으로 공급부족 현상 발생했다"며 "석유화학제품 가격의 초강세가 당분간 지속될 것"으로 전망했다.

김 애널리스트는 "중동과 중국 경쟁기업들의 만성적 가동차질로 석유화학시황 악화전환 우려 보다는 호황지속 기대가 증가하고 있어 산업에 대한 투자심리 추가로 개선될 것"으로 내다봤다.

[성공투자 파트너] - 아시아경제 증권방송

이창환 기자 goldfish@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