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베스파, 1Q 실적 발표…"올해 다양한 신작 출시로 턴어라운드 기대"

최종수정 2021.05.17 10:54 기사입력 2021.05.17 10:5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유현석 기자] 베스파 는 1분기 연결기준 매출 138억원, 영업손실 109억원을 기록했다고 17일 밝혔다. 주요 하락 요인으로는 다수의 신작 개발 비용이 원인이다.


베스파 측은 “올해는 베스파가 준비한 신작들이 본격적으로 선보여 지는 해로"라며 "그 동안 신작 개발과 신사업 확대 등 차기 성장동력을 확보하기 위한 투자 비용이 1분기 실적에 영향을 미쳤다”고 말했다.

현재 베스파는 ‘캣토피아러쉬’, ‘타임디펜더스’, ‘킹스레이드 시즌2’, ‘프로젝트 CA’, ‘프로젝트 OP’ 등 다수의 신작들을 연달아 선보일 예정이다. 킹스레이드의 시즌1 마지막 대규모 업데이트 ‘더파이널’도 오는 25일 업데이트 된다.


신작 디펜스 RPG ‘타임디펜더스’는 일본 CBT를 진행하며 현지 유저들에게 장르 특유의 긴장감 넘치는 전략 전투와 액션의 재미를 갖고 있다는 호평을 받고 있다. 이후 CBT 참여 유저들의 의견을 적극 반영한 뒤 빠르게 정식 출시에 돌입할 계획이다.


오는 6월 출시를 앞두고 있는 ‘캣토피아러쉬’는 소프트 런칭 당시 태국 RPG장르 게임 탑4에 오를 만큼 좋은 반응을 이끌고 있다. 베스파의 대표작 ‘킹스레이드’ 역시 완전히 새롭게 업그레이드된 그래픽과 스토리로 게임을 전면 재정비한 ‘시즌2’(가제)를 선보일 예정이다.

베스파 관계자는 “상장 후 다수의 후속작 개발에 투자비가 집중되며 재무적 성과가 아쉬웠지만, 올해는 캣토피아러쉬, 타임디펜더스 등 준비한 신작들이 출시되기 때문에 실적 턴어라운드가 크게 기대된다”고 전했다.




유현석 기자 guspower@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사유리 "부모님, 도쿄 부동산계 30년 큰손" 사유리 "부모님, 도쿄 부동산계 30년 큰손"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