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두번 접힌 갤럭시Z 올 연말 나온다…삼성, 폴더블 박차”

최종수정 2021.03.23 08:11 기사입력 2021.03.23 08:11

IT전문매체 렛츠고디지털이 공개한 더블폴딩 방식의 갤럭시Z(가칭) 렌더링 이미지

AD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조슬기나 기자] '폴더블폰 대중화'를 선언한 삼성전자가 올해 화면을 두 번 접는 폴더블폰 신제품을 출시할 것이라는 보도가 나왔다. 폴더블 라인업을 강화해 연간 1000만대까지 전체 폴더블 출하량을 늘린다는 목표다.


닛케이아시아는 22일(현지시간) 복수의 소식통을 인용해 삼성전자가 신형 갤럭시Z플립·Z폴더 외에도 이르면 올해 말 공개 예정인 더블폴딩 스마트폰을 준비 중이라고 보도했다. Z자 모양 등으로 화면이 두 번 접히는 폴더블은 지난해 삼성전자가 관련 특허를 다수 출원하면서 수면 위로 떠올랐다. 이용자들은 더 넓은 화면에서 다양한 멀티태스킹이 가능해진다.

이들 소식통은 "세부 사항은 아직 확정 중"이라며 신형 더블폴딩 스마트폰이 좀 더 애플리케이션 친화적 디자인이 될 것으로 설명했다. 한 관계자는 "가로 세로 화면의 비율이 주류인 16대9, 18대9에 맞춰져 더 많은 비디오 게임 등을 더 나은 해상도에서 보다 원활하게 실현할 수 있다"고 전했다. 펼쳤을 때 화면 비율이 25대 9로 달라지는 갤럭시폴드2의 경우 별도 설계가 불가피했었다.


IT전문매체 폰아레나는 "올해 4개의 폴더블 폰과 1개의 롤러블 폰이 출시될 것으로 전망된다"며 "네번째 폴더블 모델이 '듀얼힌지(더블폴딩)' 폰인 것으로 보인다"고 보도했다. 이 매체는 앞서 삼성전자가 출원한 특허로 두 번 접히는 폰이 나올 것임을 예상했으나, 구체적인 계획이 알려진 것은 처음이라고 덧붙였다. 더버지는 "두개의 힌지를 사용한 폴더블폰이 이르면 올해 말 나온다"며 "삼성전자의 폴더블 라인업에서 Z폴드, Z플립에 합류하는 세 번째 옵션"이라고 전했다.


삼성전자는 내부적으로 연간 폴더블 출하 목표를 1000만대로 내건 것으로 알려졌다. 갤럭시 노트 시리즈와 비슷한 수준까지 폴더블 출하량을 늘리겠다는 전략이다. 제프 푸 GF증권 애널리스트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지난해 약 350만대의 폴더블폰을 출하했다. 올해는 750만대까지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그는 "스마트폰이 모두 비슷하게 생긴 상황에서 (폴더블폰에 집중하는 것은) 현명한 조치"라며 "삼성전자는 여전히 모든 경쟁사들보다 우위"라고 평가했다.

폴더블폰 출하량이 노트 시리즈와 비슷한 수준까지 확대될 경우 삼성전자의 실적 개선도 기대된다. 지난해 출시된 갤럭시Z폴드2 5G의 소매가격은 1999달러로 갤럭시노트20(999달러)보다 훨씬 비싸다. 또 다른 관계자는 "삼성전자가 독특한 디자인으로 가격대가 훨씬 높은 폴더블폰에 더 많은 베팅을 하길 원한다"고 언급했다.


다만 스마트폰 시장 상황과 최근 반도체 부품 수급 문제가 관건으로 지적된다. 삼성전자는 최근 주주총회에서 2분기 반도체 부품 수급이 문제가 될 수 있다는 점을 인정했다. 폴더블의 경우 일반 스마트폰보다 제조 자체가 까다로워 부품 수급에 따른 여파가 더 클 것으로 예상된다. 당시 고동진 삼성전자 IM(IT&모바일)부문장(사장)은 "폴더블폰을 일반 스마트폰만큼 생산 가능하냐고 하면 아직은 그렇지 않다"면서도 "수량을 늘리기 위해 노력 중"이라고 폴더블폰 확대 방침도 재확인했다.


조슬기나 기자 seul@asiae.co.kr
AD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이슈 PICK

  • [르포]방안엔 침대, 휴지통엔 콘돔…청소년 북적이는 '룸카페' 조민 "검찰·언론 지난 4년 저희 가족에 가혹했다" "저 결혼 시켜주면 1억원 지급" 25억男 수상한 전단지

    #국내이슈

  • 튀르키예, 7.8 강진으로 사망자 3500명 넘어…추가 피해 우려 "월급 적고 친구도 못 만나"…연봉 2억 美의원의 불평 성인 인구 2%가 수감된 나라…여의도 절반크기 감옥 지었다

    #해외이슈

  • 서울시가 추모공간으로 제안한 녹사평역 지하 4층…어떤 곳이길래 청보호 선실서 실종자 1명 숨진 채 발견 조국, ‘자녀 입시비리’ 등 혐의 1심서 징역 2년 실형(종합)

    #포토PICK

  • "픽업트럭 큰형님 왔다"…GMC 시에라 국내 출시 현대차 미래공장 원형은 한국 아닌 싱가포르에 [타볼레오]일자 눈썹·넓어진 실내…소형이라뇨?

    #CAR라이프

  • [뉴스속 그곳]北 위험도 상향 평가한 '스팀슨센터' [뉴스속 용어]노인 지하철 무임승차에 주목받는 'PSO' [뉴스속 용어]인공위성 시대에 '정찰풍선'이 웬일?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