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상주시, 내년에 화개동 1700필지 '지적재조사' … "토지 경계 새로 정비"

최종수정 2020.12.01 09:07 기사입력 2020.12.01 09:07

댓글쓰기

상주시, 내년에 화개동 1700필지 '지적재조사' … "토지 경계 새로 정비"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박동욱 기자] 경북 상주시는 내년에 화개동 5-1번지 일원 등 4개(식산·개운·삼포·이소지구) 지역 1700여 필지에 대해 지적재조사사업을 실시한다고 1일 밝혔다.


이번 지적재조사사업은 도면상의 지적과 실제 토지가 일치하지 않아 발생하는 경계 분쟁 등 토지거래 관련 쟁송을 예방하고 토지 활용도를 높이기 위한 국가적인 사업이다. 올해에는 1547필지에 대한 재조사사업을 마무리했다.

이번 조사에서는 드론을 활용한 새로운 기술로 측량을 실시함으로서 정확도를 더 높여 경계를 더욱 명확하게 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안진하 민원토지과장은 "지적재조사 사업은 현실 경계에 부합하도록 새로운 지적공부를 만들어 소유자의 재산권 보호에 기여해 시민들로부터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면서 "신속한 재조사를 위해 내년도 사업량을 대폭 늘린 만큼 원활한 사업 추진을 위한 토지 소유주의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영남취재본부 박동욱 기자 pdw1201@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